자유북한운동연합
 
불쌍한 남한 백성들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5,475  

재미한인사회의 링컨전문가로 통하는 남신우(66) 선생이 12일(현지시간) 링컨 탄생 200주년을 기념해 링컨 대통령에게 보내는 편지를 써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필자는 미국 대통령 가운데 가장 위대한 인물로 꼽히는 에이브러햄 링컨을 통해 우리 한민족의 미래를 위한 해법을 찾을 것을 역설하고 있다.>




금강산에서는 관광하러 간 여자를 쏘아죽이고, 동해바다에서는 고기잡이 어부들을 납치해가고, 개성공단에서는 남한국민을 저희들 맘대로 가두었다가 풀어주고, 김정일이 이렇게 매일 깡패짓만 일 삼는데 대한민국에서는 속수무책 수수방관이다. 속수무책 수수방관 안 하면 어쩌란 거냐? 김정일과 전쟁이라도 하잔 말이냐?

지난 10년간 빨갱이 대통령들에게 들어온 말이다. 햇볕정책 포용정책이 아니면 남북관계가 얼어붙는데, 어쩌자는 거냐? 김정일을 달래야지. 김대중이나 노무현은 그랬다 치더라도 이제는 정권교체 리명박도 마찬가지이다. 김정일의 살인 깽판은 고사하고, 남한 빨갱이들이 서울 한복판에서 설치는데도, 그럼 저 사람들 다 잡아가두거나 죽이잔 말이냐? 얻어 맞아도 참고, 죽창에 찔려도 참고, 남북한 빨갱이들이 개과천선할 때까지 기다리자. 기다리고 참자!

참는 자에게 복이 온다란 말은 공자님, 부처님, 성경책에나 써있는 말이다. 참는 자에게는 똥오줌 세례나 강물세례가 온다! 자식이 잘못하거나 친구가 잘못하거나 안해가 잘못하면 참아야 한다. 참고 또 참고, 또 참아야 한다. 나 자신이 잘못하면 참지 말고 자책 자성, 나 자신을 바꿔야 한다. 그러나 깡패들이 내 아이를 못살게 굴거나, 내 친구를 죽이거나, 내 안해에 눈물을 쏟게하면, 참는 놈이 똥이고 걸레고 겁쟁이다.

오래 전 일이지만 마이클 듀카커스란 미민주당 대선후보가 텔레비 토론에서, “당신 안해 키티 듀카거스가 강간 당하고 살해 당했다면 그 살인범을 사형시키겠는가?” 머저리 듀카커스는 잠시 생각한 다음, “난 사형제도에 반대해왔으니까, 내 마누라를 강간하고 죽였어도 사형집행에는 반대다!” 라고 대답했다. 이런 머저리가 있나! 내 마누라를 강간하고 죽였으면 그런 놈은 내 손으로 당장 잡아죽일 것이다! 했어야지. 지미 카터-듀카거스-빌 클린턴-바락 오바마가 대충 이런 머저리들이다.

리명박뿐만이 아니다. 대한민국 사람들 전부 참 참을성도 많다. 특히 살인마 김정일과 천하역적 김대중 노무현에 대해서는 참을성 정도가 아니라 백치 천치들같이 군다. 어, 우리 해군장병들이 싸우다 죽었나? 참 안되기는 했지만, 전쟁은 할 수 없지! 어 금강산에서 사람 하나 죽었나? 북한군인 졸병들 실수였겠지! 어 사람 잡아가뒀나? 곧 풀어주겠지. 이제는 물폭탄을 터뜨렸는데, 참 유감스럽다고? 야, 이 개자식 김정일아! 왜 사람들 계속 잡아가두고 쏘아죽이냐? 북한에서 사람들 굶겨죽이고 쏘아죽이는 것만으로는 부족해서 이제는 남한사람들 잡아가두고 쏘아죽이기로 작심했냐? 오늘부터 금강산 관광 폐기하고, 개성공단 문 닫겠다. 남북경협? 오늘부터 쌀 한 톨도 보낼 수 없다.

전쟁 안 하고도 김정일 괴롭힐 방법은 너무나 많다. 김정일이 꽁꽁 걸어잠근 문을 밖으로부터 더 꽁꽁 걸어잠그면, 김정일 숨통이 막힌다. 동해바다 서해바다 꽁꽁 걸어잠그고, 휴전선 전부 걸어잠그면, 김정일이 기댈 곳이라곤 중공 뙈놈들이나, 러시아, 이란, 시리아같은 깡패나라들 밖에 없다. 깡패나라들 사이에서는 돈밖에 없다. 남한 미국 일본에서 퍼주지 않는 북한 김정일에게 계속 퍼줄 중공이나 러시아가 아니다. 저희들끼리 돈갖고 싱갱이를 하다가 김정일은 숨막혀 죽을 것이다.

그렇게도 무서워하는 전쟁하잔 말이 아니다. 전쟁하기 싫으면, 전쟁하지 말고, 김정일 숨통을 옥죄어 끊자는 말이다. 링컨이 남북전쟁이 발발하자 말자, 제일 우선으로 취한 조치가 남부연맹 해안을 철통같이 옥죄는 블록케이드였다. 전쟁하면서 제일 우선 목표가 남부연맹 젖줄인 미시시피 강을 제압하는 일이었다. 남북전쟁 4년에 피비리내 나는 陸戰도 많이 했지만, 남부반란세력 숨통을 틀어막은 것은 동남부 해안봉쇄와 미시시피 강 제압이었다.

할 일이 이렇게 많은데, 중도실용 리명박은 김정일에게 욕은 커녕 싫은 소리 한 마디도 못한다. 그러니 내 결론은 이명박은 속이 새빨간 수박이든지, 아니면 아침이슬 겁쟁이란 소리밖에 안 나온다. 엊그제 물폭탄 세례로 비명에 간 대한민국 백성들만 불쌍할 뿐이다.

2009년 9월 7일
김정일의 대학살 전시회/남신우 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