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북한운동연합
 
7차 노동당대회 비판 대북전단 살포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3,833  

탈북자 단체인 자유북한운동연합이 12일 북한의 노동당 제7차 대회를 비판하는 내용의 대북전단을 살포했다.

자유북한운동연합 박상학 대표가 12일 오전 경기도 김포시 월곶면 용강리에서 대북전단 30만장(10개 대형애드벌룬)에 1달러지폐 2000장, 마이크로 SD카드, USB, DVD 1000개씩, 대한민국 발전상 수집한 소책자 500권을 보냈다고 밝혔다.

전단내용은 "7차 노동당대회에서 핵보유를 정당화 하고 굶주린 2천만 인민을 김정은의 현대판 노예로 전락시킨 노동당 간부들과 위원장에 추대 됨으로써 유일적 독재를 강화한 김정은을 비판하는 내용"이 담겨있다.

자유북한운동연합은 3월에 3차, 4월에 4차, 5월에 들어와 12일 오늘 대북전단을 살포함으로서 금년들어와 8차에 걸쳐 대북전단을 살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