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북한운동연합
 
이제는 더는 참을 수 없다!
 글쓴이 : 옮김이
조회 : 585  
내가 존경하는 미국기자 한 분이 며칠전 이메일을 보내왔다.

의식불명 상태로 북한에서 들것에 실려 나온 오토 웜비어 군이 벽에서 떼어냈다는 그 구호가 무슨 말이냐? 정확히 번역을 해달라는 부탁이었다.

사진에 난 구호를 보니 ‘XXX 애국주의로 튼튼히 무장하자!’란 시답잖은 북괴들의 상투적 구호였다. 영어로 번역하면 “Let’s arm ourselves strongly with XXX patriotism!” 이다.  저 구호를 벽에서 떼었다고, 관광하러 온 외국 젊은아이를 17개월 가두고 의식을 잃도록 고문하여 미국으로 내보내?

Warmbier was charged with subversion after removing the poster which reads 'Let's arm ourselves strongly with Kim Jong Il patriotism'. Banners bearing the names of North Korea's former leaders are highly revered

그 오토 웜비어 군은 끝내 의식을 찾지 못하고 오늘오후 저 세상으로 갔다고 웜비어 군의 부모가 발표했다. 불쌍하다. 너무 한다. 죽일 놈들. 이걸 어쩌나. 이젠 더 참을 수 없어!!!!!!!

며칠 전 그 기자분의 부탁을 받고 웜비어 군의 사진들을 찾아보니북한 법정(?)에서 북한 개들이 웜비어 손목에 수갑을 채워 끌고 나가는 사진을 보고, 남한에서 종북 개들이 박근혜 대통령에게 수갑을 채워 이리저리로 끌고다니는 사진들이 생각났다.

아무런 죄없는 사람들을, 북한에서는 외국인 청년을 고문하여 의식불명을 만들어 놓고, 남한에서는 죄없는 대통령을 수갑을 채워 이리저리 끌고 다닌다.  이런 식이라면 박근혜 대통령도 곧 돌아가실 것 같다.  너무 한다. 죽일 놈들. 이걸 어쩌나. 이젠 더 참을 수 없어!!!!!!!

올 것이 온 것 같다. 트럼프 대통령은 정은이를 더이상 내버려 둘 수가 없다. 빈 라덴 때려잡은 특공대를 보내든지, 아니면 시리아에 내린 불벼락 폭탄 Mother of All Bombs로 그 자식 대갈통을 까버려야 한다. 그리고 이달 말 워싱턴에 온다는 문재앙에게도 진짜 재앙이 어떤 건지, 보여주어야 한다.

개정은이와 문재앙을 없애지 않으면 우리들이 다 죽는다. 때는 지금이다. 웜비어 장례식 치루고 곧 정은이와 재앙이 장례식도 준비하자! 우리는 더이상 기다릴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