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북한운동연합
 
트럼프에 "과감한 대북정책 펴달라"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2,993  

NK지식인연대 등 20개 탈북민 단체는 15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에게 권고하는 탈북 엘리트들의 자유통일정책 영상포럼'을 열어 트럼프에게 대북정책 관련 당부의 내용이 담긴 편지를 보냈다고 밝혔다.


영상포럼 행사…"김정은 독재종식 공약에 공감"
 
북한이탈주민 단체들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에게 "북한의 핵, 인권, 독재의 항구적인 해법은 미국의 지원을 기반으로 자유민주주의적 통일을 실현하는 방법뿐"이라면서 강력한 대북정책을 취할 것을 요청하는 편지를 보냈다.

NK지식인연대 등 20개 탈북민 단체는 15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에게 권고하는 탈북 엘리트들의 자유통일정책 영상포럼'을 열어 이같이 밝혔다.

이들은 편지에서 "핵이 없고, 민주화되고, 통일된 고향으로 돌아갈 수 있게 미국의 대북정책을 보다 과감하게 추진해달라는 간곡한 부탁을 하려고 한다"며 "(당신이) 대선과정에서 북한의 김정은 독재정권을 종식하겠다고 한 공약들에 매우 공감하고 있다"고 적었다.

이어 "당선인께서 기성의 틀에 얽매이지 않는 과감한 대북정책과 전략을 구사해준다면 북한 체제와 김정은은 추풍낙엽의 신세를 면할 수 없을 것"이라면서 "구상하는 공세적인 대북정책을 적극적으로 받들어 부모·형제들을 구원하고, 통일된 고향으로 돌아가는 길을 앞당기고 싶다"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탈북민들은 33개의 북한 민주화·인권 단체를 결성해 대북라디오방송, 전단살포, 북한 인권참상 고발, 북한내부정보 수집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며 "우리를 만나준다면 과감한 대북정책 수립과 추진에 일조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김흥광 NK지식인연대 대표는 "분명한 것은 북핵 철폐나 북한 인권문제, 북한독재체제의 종식은 자유민주주의에 기초한 남북통일을 통해서만 이뤄진다는 사실"이라며 "탈북 리더들이 새로운 미국 행정부에 북한의 핵 실상과 참혹한 인권 유린 실태를 고발하고, 과감한 대북정책을 주문해야 할 중요한 시대적 소임이 있다"고 행사 취지를 설명했다.

김 대표는 이날 행사를 녹화한 자료를 트럼프 당선인과 차기 미국 행정부 인수위원회에 편지와 함께 보낸다고 전했다.

이들 탈북민 단체는 '자유민주적 통일에 매진할 탈북민들의 결의'를 채택한 뒤 트럼프에게 보내는 편지와 행사내용을 녹화한 영상자료를 미국대사관에 전달했다.